test
회원메뉴 바로가기 네비게이션 바로가기 분문 바로가기

Art News

HOME > E 곳 > Art News

게시물 검색
[공연 및 행사] 2019.01_영국 장애예술가들의 3개 작품 릴레이 공연
emiji 조회수:346 58.232.149.7
2019-01-13 15:41:00

 

 

영국 장애예술가들의 3개 작품 릴레이 공연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주한영국문화원이 오는 9일부터 19일까지 영국 장애 예술 공연을 국내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이음 해외 공연 쇼케이스: 영국’은 영국 장애 예술가들의 작품을 국내에 소개함으로써 이들을 매개로 양국 장애 예술의 현주소, 이를 둘러싼 다양한 논의들, 장애 예술 발전을 위한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교류의 장을 마련하고자 한다.

이번에 초청되는 세 개의 작품은 장애/비장애 배우들이 함께 인형을 조작하며 공연하는 ‘프레드’와 행위 예술가 조 배넌(Jo Bannon)의 관객과의 일대일 공연인 ‘시선’, 무용과 연극을 넘나들며 공연을 해 온 장애 예술가 댄 도우(Dan Daw)의 렉처 퍼포먼스 ‘조건’이다.

예술가들은 장애를 지닌 신체 또는 장애를 바라보는 시선 등을 주제로 한 예술가들의 자전적 이야기들을 다양한 방식으로 전달함으로써 장애 예술의 작품성과 발전 가능성을 알린다.

인형극 형태의 연극 ‘프레드’는 비장애 배우들과 다운증후군 등 학습장애 를 지닌 배우들이 공동으로 협연할 예정이며, 11일부터 13일까지 대학로 이음센터 이음홀에서 한글 자막과 수화 통역을 통해 관람할 수 있다.

이번 공연은 영국의 극단인 하이징스(Hijinx)에서 내한해 선보일 예정이며, 하이징스는 장애 예술가와 비장애 예술가들이 동등하게 작품에 임할 수 있도록 기획하는 장애/비장애 통합 인클루시브 극단이다.

9일부터 13일까지 이음센터 갤러리에서 선보이는 조 배넌의 일대일 공연 ‘시선’은 빛과 소리가 차단된 작은 블랙박스 공간에서 단 한 사람의 관객만을 대상으로 예술가와 관객이 일대일로 만나며, 예술가의 스토리를 전하는 내용으로 공연된다.

렉처 퍼포먼스인 ‘조건’ 또한, 실제 장애를 지닌 예술가 댄 도우의 자서전적인 스토리를 전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할 예정이며, 17일부터 19일까지 이음센터 이음아트홀에서 선보인다.

안중원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이사장은 “이번 공연을 통해 장애예술에 대한 인식이 개선되고, 국내 장애 예술가들에게 유의미한 예술적 자극과 활발한 창작 활동의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들은 티켓예매사이트인 인터파크(1544-1555)를 통해 예매 가능하고, 입장료는 1만원~2만원이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이슬기 기자 (lovelys@ablenews.co.kr)
 

 

 

댓글[0]

열기 닫기

예술인활동증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