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st
회원메뉴 바로가기 네비게이션 바로가기 분문 바로가기

도서관

HOME > E 예술회관 > 도서관

장애인문학의 총집합
게시물 검색
[시] 꽃샘바람
emiji 조회수:142 211.193.40.170
2019-09-05 15:15:00

 

 

꽃샘바람

우덕호/시원/10,000원

 

『문학미디어』로 등단한 우덕호 시인 신작시집.

‘어릴 적부터 앓아 온 망막변성증으로 시력을 잃었다. 그 형벌같은 멍에의 사슬을 끊지 못한 채 단단히 뿌리 내린 통증의 질긴 세월, 캄캄한 어둠 속을 얼매나 헤맸 던가. 혈흔으로 얼룩진 에움길, 그저 묵묵히 새벽 불빛 향해 열병 앓으며 써 왔다. 이제 한 권의 시집을 세상에 내보인다.’ -시인의 말 중에서
 


저기 누군가가

3월이 부려놓은 잔설 따라

한 걸음

또 한 걸음

꽃 피는 마을로 가고

 

그 마을에는

기 다림을 배우던 산수유가

부스스 잠 깬 햇살 불러

마알간 울음 터뜨린다.

-시 <봄의 어귀> 전문
 


차례

1부 부스스 잠 깬 햇살 불러 마알간 울음 터뜨린다

2부 그대 눈물 적신 자리에 아름다운 꽃 피어 있다

3부 오늘도 푸르게푸르게 일구는 내 삶의 작은 영토

4부 다시 맞이할 새봄 향해 기다림의 발끝 세운다

 


 

 

댓글[0]

열기 닫기

예술인활동증명